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2018년철강산업전망_171205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중소기업 아픔 어루만지며 相生 맞손철강업계, 상생협력으로 위기 극복
웹데스크 기자 | kmj@snmnews.com

최근 대기업과 중소기업 사이에 상생협력이 주목을 이끌고 있다. 특히 정부도 대·중소 철강사 상생협력에 대한 부분을 강조하고 있는 것.
지난 8월 산업통상자원부는 백운규 장관 주재로 철강산업 통상 현안 등 업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대·중소 철강사 상생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철강업계 상생협력 간담회’를 개최했다.
백운규 장관은 모두발언을 통해 “우리 철강산업이 중요한 전환기에 처해있다”며 “글로벌 공급과잉과 통상 현안에 현명하게 대처하면서, 4차산업 혁명에 대응하여 첨단 고부가 산업으로 전환하고, 국민적 요구인 일자리 창출과 대·중소 철강사간 상생협력 등을 위해 힘을 모아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스틸마켓 12월호에>

웹데스크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틸앤탈뉴스
스마트폰에서 바로본다
에서 만나요!
"철강신문", "스틸앤메탈뉴스" 검색 후 설치!
인기검색어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