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초중급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코카콜라가 친환경 기업으로 우뚝?
신종모 기자 | jmshin@snmnews.com

  코카콜라컴퍼니가 최근 포장에 대한 접근을 완전히 달리하고 판매된 용기를 수거해 2030년까지 100% 재활용한다는 글로벌 목표를 발표했다.

  이는 코카콜라의 새로운 포장 비전인 ‘쓰레기 없는 세상(World Without Waste)’의 핵심이며 식품과 음료 용기가 현대 삶의 중요한 일부가 됐지만 전 세계에서 버려지는 용기를 줄이기 위해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는 인식에서 출발한 것이다. 

  제임스 퀸시(James Quincey) 코카콜라컴퍼니 사장은 “전 세계가 포장 용기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가운데 코카콜라 역시 모든 기업과 마찬가지로 문제 해결에 기여할 책임이 있다”며 “‘쓰레기 없는 세상’이라는 비전을 통해 우리가 사는 지구와 포장에 투자해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코카콜라는 2030년까지 자사가 전 세계에서 판매한 병 또는 캔을 100% 수거해 재활용할 계획이다. 소비자에게 재활용 대상과 방법, 장소를 알리기 위해 ‘100% 수거’ 목표에 마케팅 비용과 기술을 투입할 예정이다.
 
  또한 코카콜라는 수거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전 세계에서 포장재를 100% 재활용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고 있다. 코카콜라는 식물성 수지를 개발해 재활용 소재를 더 많이 사용하거나 각 용기의 플라스틱 함유량을 줄임으로써 병을 개선하는 노력을 벌이고 있다. 이미 코카콜라는 음료 생산에 사용된 물을 거의 100% 환원하는 데 성공했다.

  코카콜라는 말한다. 병과 캔이 우리 지구에 해가 돼서는 안되며 쓰레기 없는 세상을 구현할 수 있을 거라고…. 코카콜라는 전 세계 기업들이 이 같은 중요한 여정에 동참해 주기 바란다. 우리나라 대기업들도 코카콜라의 초대형 프로젝트에 참여하길 희망해 본다.


 

신종모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