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초중급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롯데건설, 지진에 강한 합성보공법 신기술 취득
박재철 기자 | parkjc@snmnews.com

  롯데건설은 지난 6일 ‘H형 단면과 U형 단면의 조합으로 이뤄진 ’합성보(BESTOBEAM) 공법(건설신기술 제835호)’ 건설신기술을 공동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롯데건설은 이번 기술을 디알비동일, 쌍용건설, 지에스건설 등과 공동으로 연구했다.

  합성보란 철강재에 콘크리트를 일체화해 철강재와 콘크리트의 장점을 극대화해 구조성능을 향상한 보이다. 여기서 말하는 보란 기둥과 기둥을 연결하는 구조 자재로 바닥의 하중을 지지하는 역할을 한다.
 

   
▲ 롯데건설이 지난 6일 건설 신기술 인증을 취득한 '합성보 공업' 현장 적용단계. 사진=롯데건설.

  기존 합성보 기술은 물량 절감 및 층고 절감의 장점이 있지만, 시공이 기존 철골보 대비 까다로운 단점이 있었다. 이번 신기술은 기존 합성보 기술의 장점을 유지하되, 이전의 철강재와 동일한 방식으로 시공되고 합성보에서 연결을 위해 필요한 작업을 최소화하여 쉽고 빠른 공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 공법은 이전의 유사 합성보 공법의 문제점으로 지적된 복잡한 접합 작업을 개선해 시공성이 향상된 공법으로, 내진성능 개선 효과도 커서 건설시장에 파급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또 이번 합성보는 일반적인 철골보에 비해 화재에 노출되는 면적도 적어 내화 뿜칠(화재 시 철골 구조물의 내화성을 높이기 위한 작업)양이 절감되므로 양이 절감되므로 그만큼 유지관리에서도 유리하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 기술은 기존의 철골공법이 적용되는 건축물이면 대안 공법으로 적용 가능한 공법이라 범용성이 좋고, 철골공법 대비 철골량 절감을 통한 이산화탄소(CO2) 배출량을 줄여 친환경적”이라며 “직접 공사비 측면에서도 기존 철골공사와 비교해 약 8.4% 절감효과가 있어 향후 시장 확대를 통한 활용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덕신하우징, 홈페이지 개편…이용자 중심 서비스 제공· 윈하이텍, 작년 영업익 50억2,200만원…전년比 급증
· 제일테크노스, 작년 데크플레이트 ‘역대급 실적’· 데크 제조업계, MAS제도로 신규 시장 개척하나?
· (분석) 데크플레이트 상장 4개사, 원자재價 인상 영향 ‘톡톡’
박재철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