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광벤드, LNG 수요 확대에 따른 수혜 기대"
"성광벤드, LNG 수요 확대에 따른 수혜 기대"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2.06.20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광벤드가 LNG 수요 확대에 따른 수혜를 받을 것이란 분석이 제기됐다.

DB금융투자는 성광벤드의 매출에서 수출비중이 60% 이상이고 북미 경쟁력이 높아 LNG 수출입 확대에 대한 직접적인 수혜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수출지역별 북미 비중은 별도 기준으로 1분기 82%로 높을 수치를 보였다고 덧붙였다.

 

김홍균 DB금융투자 연구원은 ”LNG 선박 및 설비에 주로 사용되는 스텐레스가 상대적으로 수익성이 양호하다“며 ”친환경 수요에 더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유럽에서 LNG 수입을 늘리면서 성광벤드는 LNG 수출 증대를 위한 신규 프로젝트 확대 추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DB금융투자는 미음공장이 주로 원소재 및 제품 보관으로 사용되고 화진피에프는 상대적으로 규모가 작은 피팅을 생산한다고 전했다. 피팅 업황의 개선 기조가 뚜렷한 가운데 활용 가능한 부지 보유에 대한 다품종 제품 공급 여력은 강점이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가시적인 카타르발 LNG 수출관련 피팅 수요도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조선 업황 회복과 LNG를 포함한 석유화학설비 확충 움직임에 최대 수혜를 입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