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위아, ‘2022년 지속가능성보고서’ 발간
현대위아, ‘2022년 지속가능성보고서’ 발간
  • 엄재성 기자
  • 승인 2022.08.04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환경경영 5대 혁신과제’공개
‘친환경 자동차 부품’ 및 ‘RnA 솔루션’으로 미래가치 창출 목표 밝혀

현대위아가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향후 경영 목표를 담은 ‘2022년 지속가능성보고서’를 발간했다.

현대위아는 주요 경영 성과와 향후 목표를 고객과 주주 등 모든 이해관계자에게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해 ‘현대위아 2022 지속가능성보고서’를 발간했다고 3일 밝혔다.

현대위아가 3일 발간한 ‘2022년 지속가능성보고서’. 현대위아는 지속가능성보고서에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향후 경영 목표를 담았다. (사진=현대위아)
현대위아가 3일 발간한 ‘2022년 지속가능성보고서’. 현대위아는 지속가능성보고서에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향후 경영 목표를 담았다. (사진=현대위아)

회사는 보고서에서 환경영향을 최소화하고 지속가능한 생태를 유지하는 친환경 경영을 강화한다는 목표를 분명히 했다. 이와 함께 ‘친환경 자동차 부품’과 ‘RnA(로봇 및 자율주행) 솔루션’을 중심으로 미래 가치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위아는 지속가능성보고서를 통해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환경경영 5대 혁신과제’를 공개했다. ▲온실가스 및 에너지 저감 ▲사업장 및 주변 대기환경 보전 ▲폐수처리 및 재활용 ▲자원 재순환 활동 ▲유해물질 관리 등이다. 현대위아는 이 과제를 기반으로 지속적으로 환경을 보전해 간다는 생각이다. 중장기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계획도 공표했다. 오는 2030년 온실가스 배출량을 2021년의 40% 수준으로 줄이고 2040년에는 10% 수준까지 낮추기로 했다. 이후 2050년에는 탄소 중립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현재 회사는 실제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기 위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우선 전력 수요자원거래 시장에 전국 모든 사업장이 참여하고 있다. 아울러 사업장 상황에 따라 저효율의 냉각수 펌프를 개선하고, 고효율 절수기 설치를 통해 용수 사용을 줄이는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대위아는 이러한 활동을 통해 지난해 온실가스 배출을 정부 할당량보다 20% 줄였고, 에너지 사용량 역시 22% 감축했다. 현대위아는 이에 더해 환경 개선 성과를 성과지표에 활용하고 친환경제품 구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위아는 지속가능성보고서에서 미래 성장을 위한 친환경 자동차 부품 개발 현황 또한 밝혔다. 친환경 자동차 전용 열관리 시스템 중 하나인 ‘냉각수 분배‧공급 통합 모듈’을 2023년부터 양산하고, 냉각 모듈에 실내 공조를 아우르는 ‘통합 열관리 시스템’을 2025년까지 개발해 글로벌 완성차 업체에 공급한다는 내용이다. 4륜구동(4WD) 부품을 오랜 기간 양산한 경험을 살려 기존 4WD 기능에 좌우 바퀴의 토크를 제어할 수 있는 ‘전동화 액슬(e-TVTC)’을 개발해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해 나간다는 목표도 밝혔다.

또한 RnA 솔루션에 대한 향후 계획도 보고서에 담았다. 로봇과 자율주행 기반의 스마트 제조·물류 솔루션을 제공해 미래 제조업의 혁신을 주도한다는 것이다. 현대위아는 이를 위해 현재 자율주행 물류로봇, 협동로봇과 이를 이용한 ‘AI 물류 로봇 관제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현대위아는 지속가능성보고서를 매년 지속적으로 발간하며 이해관계자와의 소통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지속가능성보고서에서 현대위아의 ESG 경영 성과와 미래 성장계획을 모두 확인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이해관계자와의 소통을 확대하며 지속가능한 성장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위아 2022 지속가능성보고서’ 전문은 현대위아 홈페이지(https://www.hyundai-wia.com/sustainability/sustainabilityreport.asp)에서 열람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